‘오징어 게임’ 속 피해번호…제작진, 지울 ‘노력’은 안 해봤나요


넷플릭스 “원만한 해결 위해 노력 중”고통 호소에도 장면 아직 달라진 것 없어한 방송사 피디 “화면 편집 처리, 어려운 일 아냐” 등 작품마다 문제 계속 자본에 취해 기본 잊은 건 아닌지 돌아봐야

Source